최종편집
2019-08-14 오후 10:17:00
기사
검색
[로그인] [독자가입]
회사소개 | 구독신청 | 사업영역 | 시민제보 | 취재요청 | 명예기자신청 | 광고문의
뉴스
사천뉴스
읍면동뉴스
기획뉴스
기업경제
정치의원
단체소식
축제행사
문화예술
학교소식
농어민뉴스
남해뉴스
진주뉴스
미담사례
경남뉴스
전국뉴스
병원/기관뉴스
사건/사고
핫뉴스
부동산정보뉴스
독자제보뉴스
복지뉴스
경조사
기타뉴스
카메라고발
오피니언
칼럼/사설
여론광장
사실과 진실
독자기고
자유게시판
인사이드
시/문학
인물동정
맛집/멋집
관광여행
기자탐방
건강상식
2015-10-20 오전 10:38:44 입력 뉴스 > 전국뉴스

새정치 문재인 대표, 정의당 심상정 대표, 천정배의원 국정교과서 공동 투쟁키로..



새정치민주연합 문재인 대표, 정의당 심상정 대표, 천정배 의원은 19일 오후 210분 국회 의원회관 제2간담회의실에서 회동을 갖고 "친일을 미화하고 독재를 찬양하는 왜곡된 역사교과서를 결코 용납할 수 없다는데 뜻을 같이하고 범야권 차원에서 대응키로 의견"을 모았다.

 

 

이날 모임에서 "국정교과서 문제는 역사학자들과 역사교사들이 다 함께 반대하는 일로 국정화가 되면 집필을 거부하겠다는 그런 선언이 끝없이 이어지고 있다""학생들도, 국민들도 획일화된 역사교육을 반대하고 있으나 박근혜 대통령과 새누리당은 이번에도 색깔론으로 돌입할 수 있을 것이라고 그렇게 믿었을지 모르지만 잘못 짚었다"고 주장했다.

 

 

특히, "역사교과서는 정치의 문제나 이념의 문제가 아니라 상식의 문제로 새누리당은 '주체사상을 우리 아이들에게 배우고 있다'는 현수막을 내걸었다가 하루 만에 철거하는 소동을 벌였다"고 지적하고 "명백한 거짓말일 뿐만 아니라 만약 그것이 사실이라면 검인정교과서들을 합격시켜주고 일선학교에 배포하게 해 준 박근혜 정부가 물러나야 할 일이어서 자기 얼굴에 침 뱉는 짓이었기 때문"이라고 비판했다.

 

 

또한 "걸핏하면 색깔론을 내세우는 것이 버릇이 된 새누리당은 이번에는 스스로 제발에 걸려 넘어졌다""새누리당은 현수막 철거로 면피할 수 없으며 새빨간 거짓말로 국민들을 선동하고 불안하게 한데 대해서 국민들에게 사죄해야 한다"고 꼬집고 "교과서 집필자들의 명예를 훼손한 것에 대해서도 사과하고 용서를 구해야 한다"고 말했다.

 

 

문 대표는 "만약 박근혜 대통령과 새누리당이 끝내 역사국정교과서를 강행한다면 국민적 저항으로 대응할 수밖에 없다""당을 떠나서 모두가 다 함께 나서 행동하는 양심과 깨어있는 시민들이 다 나서야 한다"고 동참을 호소하고 "정당과 정파를 떠나서 함께 해 주시기를 바라고, 심상정 대표, 천정배 의원님과 함께 할 것"을 선언했다.

 

 

 

 

 

 

 

 

정차모 기자(mory2525@nate.com)

       

  의견보기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의견쓰기
작 성 자
스팸방지
(비밀번호)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영문 대소문자 구분)를 입력하세요!
의견쓰기
(0)
내용은 4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신라의 세작이 된 백..
김영애 사천시의원 ..
통영한산대첩축제 오는..
최재원 사천시 부시장..
사천바다케이블카 다..
사천시 인재육성장학..
사천시, 한려해상국..
8월 문화가 있는 날 ..
사천시 올해 첫 벼 수..


방문자수
  누계 : 22,115,083
  어제 : 6,930
  오늘 : 1,019
인터넷신문/사천인터넷뉴스/우)52521 경남 사천시 정동면 사천강1길 11 사천한보훼미리타운 상가 106호/055)854-1449
회사소개 | 후원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등록일 2010.5.31/발행일자 2010-08-14 | 등록번호 경남 아00110/사업자등록번호 613-14-26012
편집/발행인:이재금/청소년보호책임자 이재금
Copyright by news25.asia All rights reserved. E-mail: mory2525@nat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