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01-21 17:40

  • 뉴스 > 사천뉴스

공군3훈비 제215비행교육대대, 20만 시간 무사고 비행기록 수립

215대대 20만 시간 무사고 쾌거, 33년의 안전대장정

기사입력 2021-01-12 15:23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공군 제3훈련비행단(이하 3훈비) 215비행교육대대(이하 215대대)18() 오후, 215대대 비행대장 홍석호 소령과 연성교관 정영진 소령이 탑승한 KT-1 훈련기가 훈련을 마치고 활주로에 안착하며 20만 시간 무사고 비행기록을 수립했다.

 

20만 시간 무사고 비행은 1987930일부터 약 33년 동안 이어진 기록으로 T-37 훈련기를 운용했던 비행시간과 200316일에 도입된 국산 항공기 KT-1 훈련기를 운용한 비행시간이 더해진 것이다.

 

이는 기종에 구애받지 않고 꾸준히 안전한 비행 운영을 위해 노력해온 대대원들의 땀과 노력을 증명하는 결과이며 설계부터 제작까지 순수 국내기술로 제작된 KT-1 훈련기의 우수성을 보여주는 기록이다.

 

또한, 코로나19 사태에 빈틈없이 방역수칙을 준수하면서도 교육과정을 차질없이 운영하여 얻어낸 결과라는 점과 새내기 조종사들이 처음으로 단독비행하는 훈련비행단에서 수립됐다는 점에서 그 의미가 더욱 크다.

 

215비행교육대대장 양동혁 중령은 이번 20만 시간 무사고 비행기록은 밤낮없이 맡은 바 임무에 최선을 다한 조종사, 정비사 그리고 비행단원 모두의 노력 덕분이다.”라며 “R.P.M. 100일 작전에 발 맞추어 존중(Respect)과 열정(Passion)을 바탕으로 명품(Masterpiece) 정예 조종사 양성에 힘쓰고, 무사고 비행기록을 이어가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이현석 기자 (mory2525@nate.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