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08-05 09:57

  • 뉴스 > 정치의원

하영제 의원, 농촌지역 서민주거 안정을 위한 집단대출 편의 도모

주택도시보증공사(HUG), 상호협력 협약식 개최

기사입력 2021-07-16 15:55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국민의힘 하영제 의원(경남 사천남해하동)16일 농협중앙회에서 서민주거 안정을 위한 보증상품 활성화와 금융 선택권 확대를 도모하는 상호협력 협약식에 참석했다.
 


하영제 의원은 그동안 주택도시보증공사(이하 HUG)에 제1금융권 은행지점이 부족한 농어촌 지역의 열악한 금융서비스를 개선하고, 집단대출 이용 고객들의 불편을 해소하기 위한 제도 개선을 지속적으로 건의해왔다.

 

집단대출은 일반적으로 분양아파트 및 재건축(재개발) 아파트 입주(예정)자 전체를 대상으로 집단적으로 취급되는 대출을 말한다. 그런데 시중은행 점포 3,546개가 대부분 대도시권에 분포하고 있다 보니 농어촌 지역에서는 이용하기 어려운 현실이다.

21.07.16.보증_취급기관_확대를_위한_상호협력_협약식(MOU)

이에
HUG는 하영제 의원의 의견을 반영하여 금융위원회 직접 감독 대상인 농협축협수협 지역조합 및 신협을 주택구입자금보증 취급 기관으로 확대한 것이다. 이로써 각 기관들은 대출 실행을 위한 전산시스템 구축 등 전반적인 제도 개선에 나서기로 의견을 모았다.

 

앞으로 각 기관들은 보다 안정적인 대출을 통해 창출된 수익을 농어촌의 발전과 농어민들의 소득 기여를 위해 재투자할 수 있는 계기가 마련되었다.

 

협약식에는 농협중앙회 이재식 상호금융대표이사, 수협중앙회 강신숙 지도경제부대표, 신협중앙회 박영범 관리이사와 함께 주택도시보증공사(HUG) 권형택 사장이 참석했다.

 

하영제 의원은 농어촌 지역의 열악한 현실을 감안해 주민들의 금융기관 선택권을 확대하고, 이용 편의성을 제고하기 위한 HUG의 결정은 공공기관 운영의 모범사례이다, “HUG와 농어촌 지역이 함께 상생할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주택도시보증공사(HUG) 권형택 사장은 공기업이 당연히 해야 할 책무로 공익적인 서비스를 할 수 있는 창구가 열려 감사하다, “농어촌에 대한 HUG의 금융서비스들이 점차 확대되길 기대한다고 언급했다.

 

농협중앙회 이재식 상호금융대표이사는 보증 취급기관 확대는 많은 분들의 협력이 있었기에 가능했다, “앞으로 협동조합들도 농어촌의 복지 증진과 발전에 크게 기여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새마을금고 등은 금융당국의 직접 감독을 받도록 하는 법률 개정이 완료되면 추가 검토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현석 기자 (mory2525@nate.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