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8-17 13:19

  • 뉴스 > 정치의원

박동식 사천시장 예비후보 ‘시민캠프’ 선거사무소 개소식

800여 명이 참석, 성황리에 개최된 개소식

기사입력 2022-05-07 16:40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박동식 국민의 힘 사천시장 예비후보 시민캠프개소식이 7() 오후 2시 사천읍 옥산로 313층에서 거행되었다.
 


선거사무소 개소식에는 정만규 전 사천시장, 하영제 국회의원, 이삼수 사천시의회의장, 박정열 전 도의원, 이원섭 경상대 교수, 등 당원과 지지자 800여 명이 참석해 박동식 사천시장 예비후보의 성공을 응원했다.

축사를 하고 있는 하영제 국회의원


박동식 후보의 선거사무소 개소식에는, 6.1지방선거 국민의힘 공천을 받은 광역의원후보 및 기초자치단체 후보들도 함께 참석하여 지방선거에서 하나된 국민의 힘으로 선거를 임하겠다는 각오를 다졌으며, 박동식 후보의 당선을 위한 선거대책본부 소개와 하영제 국회의원, 박완수 경남도지사 후보 등 내빈축사로 이뤄졌다.
 

축사를 하고 있는 박정열 전 도의원


박동식 후보는 인사말에서, “저는, 정치에 발을 들여서부터 지금까지, 계산하면서 정치하지 않았습니다. 다른 곳에 살다가 선거 때가 가까워지면 고향 찾는 그런 철새 정치를 하지 않았습니다.”라고 하였다
 

"사천시와 KAI가 가장 사이 좋았던 시장은 정만규 시장이었다." 축사를 하고 있는 이원섭 경상대 교수 


왔다 갔다 하는 갈지자 정치도 하지 않았습니다. 저는, 무려 8년 동안 읍면동 곳곳을 다니면서 주민을 만나, 손을 맞잡고 대화하면서, 주민이 원하는 공약을 만들어 냈습니다.”라고 하였다.
 


박동식 후보는, 사천 지역발전과 시민불편 해소를 위하여, 자신을 희생할 각오로 살아왔으며, 시장이 된다면, 열린시정을 펼치기 위해 시청을 문턱을 없애고, 시민을 섬기는 시장, 청렴한 시장을 되겠다고 평소 후보자의 신념을 밝혔다.
 


박동식 예비후보는 경제사정이 어려운 시국에 시민과 당원 동지 분들께 심적 부담을 안겨 줄까봐 개소식을 하지 않으려고 했으나, 경선 후, 자리를 함께해 화합의 장을 열어야 한다는 주변 분들의 성원과 많은 지지자분들과 당원동지 그리고 시민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드려야 하는 마음에 개소식을 하게 되었다.”고 하였다.
 


앞으로, 더욱 겸손한 자세로 초심을 잃지 않고 열심히 할 것이며, 시민 여러분의 뜨거운 지지와 성원을 당부하였다.

 

 


 

 

 

 
 
 





 

이현석 기자 (mory2525@nate.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