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8-17 13:19

  • 뉴스 > 정치의원

사천시장 당선인 현장방문 순조롭게 마무리

기사입력 2022-06-16 14:51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박동식 사천시장 당선인이 민선8기 새로운 비전과 목표를 신속하게 시정에 반영하고 안착시키기 위해 진행한 관내 주요사업장 현장방문이 순조롭게 마무리됐다.
 


16일 사천시에 따르면 박 당선인은 지난 14일부터 16일까지 3일간 관내 주요 사업장 22개소를 방문해 사업장 현황보고 청취와 함께 예상되는 문제점과 보완점을 점검했다,

 

박 당선인은 현장방문 첫날인 지난 14일 보건소를 전격 방문해 코로나19로 인한 의료방역 상황을 점검하고 시민건강과 사회안녕을 위해 장기간 방역의 최일선에서 수고한 의료진과 직원들을 격려했다.

 

또한, 구 삼천포역사 부지에 건립되는 49층 높이의 초고층 주상복합아파트 공사현장에서는 한려해상 국립공원을 한눈에 조망할 수 있는 사천시의 새로운 랜드마크로 조성하는 것은 물론 안전한 시공을 당부했다.
 


특히, 박 당선인은 이번 관내 주요사업장 현장방문에서 사천항공산업대교, 용당MRO 일반산업단지, 에어로스페이스 에듀케이션파크, 경남항공국가산업단지 등 항공 관련 주요사업장을 둘러봤다.

 

이는 항공우주청 조기 설립이라는 박 당선인의 공약과 맞물려 있는 것인데, 항공우주청 사천 설치의 조속하고 성공적인 이행을 위한 행보로 여겨진다.
 


박 당선인은 항공우주청 사천 설치의 조속하고 성공적인 이행을 위해 항공우주청 지원전담팀을 만들어 청사부지, 임시청사, 정주여건 지원에 관한 법률적·행정적 검토를 주문했다.

 

평생학습센터 임사청사 제공, 항공우주청 소속 직원에 대한 맞춤형 지원시책 마련, 항공우주산업의 주요인사 및 전문가들과 소통할 수 있는 거버넌스 구축 등이 필요하다는 의견을 제시한 것.

 

박 당선인은 항공우주청에 대한 정부차원의 청사진이 아직까지는 나오지 않은 상황이다. 그렇다고 가만히 손 놓고 있을 수는 없다지금부터라도 항공우주청 설립에 필요한 사소한 것부터 하나하나 챙겨나가야 조기 설립과 안정적인 정착이 가능하다고 말했다.


 

이현석 기자 (mory2525@nate.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