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8-17 13:19

  • 뉴스 > 경남뉴스

2022년 사천문화재야행 개최

기사입력 2022-07-19 17:21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사천의 문화재를 활용한 야간관광콘텐츠 사업인 ‘2022 사천문화재야행이 오는 85일부터 7일까지 대방진굴항, 각산 봉수대, 삼천포 대교공원 일원에서 열린다.

 

이번 사천문화재야행은 삼천포의 밤이 밝아온다! 수군들의 고단함을 날려버릴 흥겨운 잔치라는 주제로 저녁 8시부터 11시까지 진행된다.

 

사천시가 주최하고 문화재청, 경상남도가 후원하는 ‘2022 사천문화재야행은 아름다운 야경을 감상하며 사천지역의 문화를 학습하고 체험할 수 있는 프로그램이다.

 

이번 사천문화재야행은 공연이야기 야설(野說), 밤에 걷는 거리 야로(夜路), 음식이야기 야식(夜食), 밤에 듣는 역사이야기 야사(夜史), 진상품 장사이야기 야시(夜市), 소원등과 캐릭터 등 전시 야경(夜景) 6개 테마 12개 프로그램으로 진행된다.

 

이순신 장군이 거북선을 숨겨놓았다고 전해지는 대방진굴항, 조선수군의 군사훈련지 군영숲, 고려시대부터 통신수단이었던 각산 봉수대, 삼천포대교공원 등이 이번 야행의 주 무대이다.

 

거북선 홀로그램전시, 조선수군장 퍼레이드, 사천의 무형문화재공연, 문화해설사와 함께하는 케이블카 각산투어 및 트램카 투어 등 각종 체험, 전시, 공연 등을 통한 사천의 유무형문화재를 향유하게 된다.

 

시 관계자는 그동안 코로나 19로 힘들어 하신 시민들에게 한 여름 우수한 지역 문화유산을 활용한 풍성한 공연과 체험을 무료로 제공하오니 많은 참여를 부탁드리며” “금년도 행사는 작년과 달리 자율관람이오니 무더운 여름 가족들과 함께 밤바다 정취를 느껴 보시기 바랍니다라고 전했다.

 

이현석 기자 (mory2525@nate.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